BLOG ARTICLE 텍스트큐브 | 3 ARTICLE FOUND

  1. 2010.05.03 티스토리로 복귀 (8)
  2. 2009.05.11 텍스트큐브로 이사 (4)
  3. 2008.01.31 과욕

작년 이맘때쯤 텍스트큐브로 옮겼던 이 블로그를 다시 티스토리로 이전 시켰다.  텍스트큐브 서비스는 중지하고 구글의 블로거로 통합된다는 공지사항을 보고 바로 옮기기로 했다. 조강지처를 버리면 벌 받는다고 하더니 옮긴지 1년만에 난민이 될지는 몰랐다.

이 블로그를 쓰는 가장 중요한 이유중의 하나는 먼 미래를 위해서다. 내가 나이가 들어 오래전 과거에는 무엇을 하고 무슨 생각을 하며 보냈는지 돌이켜볼 수 있는 오래된 앨범 같은 것이라고나 할까. 더 지나서는 내가 죽은 후에 내 아들과 손주들이 나를 추억해 보고 알 수 있는 곳이 되었으면 하는 거창한(?) 목표도 있다. 그러니 이 블로그는 살아서는 나의 일기장이요, 죽어서는 나의 묘지일 수 있겠다. 조상의 묘에 성묘를 하듯 앞으로는 고인의 블로그를 관리해 주는 것이 자손들이 해야할 의무가 될 수도 있겠다. 추석때면 컴퓨터에 앉아 선대의 블로그를 벌초를 하듯이 광고성 댓글들을 삭제하고 도메인과 블로그를 확인하는 세상이 올지도 모르겠다.

지인으로 부터 초대장을 받고 가입을 했다. 티스토리와 형제라서 그런지 데이터 내보내기와 복원으로 아주 쉽게 이사를 할 수 있었다.

구글에게 인수가 되어서인지 google image, youtube, flickr등과 연동되는 것이 인상적인 것 같다. 구글의 서비스들을 많이 이용하고 있으니 그냥 텍스트큐브를 사용하는 것이 앞으로 더 편리할 것 같다. 내친김에 오래전 개인 홈페이지에서 사용하던 zzerr.net이란 도메인도 다시 구입을 했다. 관리자에서 구입을 할려고 했는데 가비아라 패스...

코코아도 이사를 할지 심각하게 고민중이다.

과욕

일 이야기 2008.01.31 15:16
아마존에서 1월 21에 주문한 서적이 오늘 도착했다. 예상 배송일이 2월 9일이었는데 생각보다 빨리 도착했다. 2권을 주문했는데 대충 알고는 있었지만 두께에서 좌절이다. 보기도 전에 기가 죽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1,641페이지를 너무 우습게 봤다. 내가 여지껏 구입했던 프로그래밍/개발에 관련된 책중에 최고의 분량인 것 같다. 게다가 영어니... 올 한해 읽을 수 있도록 목표를 널널하게(?) 잡아야 겠다. 같이 온 다른 놈도 페이지 수는 만만치 않다. 이외에 새로 산 책도 대여섯권 되는데 욕심을 너무 부린 것 같다.

새로 만드는 우리 홈페이지의 블로그와 위키를 직접 만드는 작업을 하고 있었는데, 그만 두기로 했다. 기존 것 보다 잘 만들 수도 없고 그냥 그 시간에 책이나 한 줄 더 읽는게 나을 것 같다. 블로그는 테터툴즈텍스트큐브를 위키는 미디어위키를 사용하기 마음먹고 설치를 끝냈다. 이제 쓸데없이 만드는 짓은 그만 두어야 겠다.

감당할 수 없는 책에 작업에... 블로그를 또 하나 만들어 관리하는 블로그도 세개나 되고... 근래에는 욕심만 많고 마무리가 안되는 것 같다. 목표를 좁히고 잘 할 수 있는 것만 하자.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