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ARTICLE 재준 | 33 ARTICLE FOUND

  1. 2006.03.03 재준이 얼굴 팩 사진
  2. 2006.02.18 재준이 피아노 연주회
  3. 2006.01.19 보고싶은 녀석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벌써 초등학교 2학년이 되는 비버 이빨을 가진 녀석 요녀석 때문에 사는 재미가 솔솔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준이 피아노 학원의 발표회가 동사무소 강당에서 있었다. 사실 그런거 좋아 하지도 않고 가기도 싫었지만, 요새 너무 시간을 같이 못 보내주고, 어린녀석이 또 그런거에 민감한 녀석이라 내키지 않는 발걸음을 옮겼다.

강당에는 학부모와 아이들등 한 50여명이 있었고, 재준이가 차례가 되자 앞으로 나왔다. 얼굴 표정을 보니 무척이나 긴장한 모습이다. 안타깝지만 마음속으로만 응원하고 저 혼자 하도록 내버려둘 수 밖에...

연주가 끝나고 인사를 하는 모습에서 마냥 아기인줄만 알았는데, 생각보다는 많이 컸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그동안 일 핑계로 시간을 같이 해주지 못한 동안, 지 혼자 알아서 크고 있었나 보다.

더 늦기전에 술만 먹으로 다니지 말고 아들놈이랑 대화도 자주하고 같이하는 시간을 늘려야 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 떠나서 처음으로 2박3일 캠프 간지 2틀째... 초등학생이지만 내 새끼라 워낙 애기 같은 느낌이 있어 잘지내고 있는지 걱정된다.

고작 2일 안봤는데 보고 싶네. 나중에 군대 라도 가면 어쩔지? 뭐 이제부터 사춘기를 거치고 그동안 우리 아버지가 나한테 자주 하시던... 꼴도 보기 싫다 이놈아. 이런 관계가 되겠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