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ARTICLE 재미있는 이야기 | 4 ARTICLE FOUND

  1. 2010.05.15 난생 처음 받은 초상화
  2. 2010.01.19 아바타 나비족 되기 (2)
  3. 2008.06.19 역시나 폐인계의 살아있는 신화, 이외수
  4. 2008.03.27 귀여운 초등학생의 리플

어렸을때나 젊었을 때는 그래도 사진에 많이 찍힌 것 같았는데 결혼을 하고 애가 생기고 점점 나이가 들어가며 찍히는 일은 거의 없고 찍는 일들만 있었다. 예전에 사진중독님 사무실을 방문하여 작업하시는데 쓰신다고 사진을 몇장 찍었는데 그 사진을 보고 초상화를 그려 주셨다.

난생 처음 내 그림을 보는 신기함에 블로그 이미지도 당장 바꿨다. 사진이야 가끔씩 봐왔지만 그림으로 보니 정말 신기하다. 술, 담배에 찌든 중년을 그림으로 어찌 이리 잘 표현하셨을까.


훈이아빠님이 알려준 본인의 사진을 업로드하면 아바타의 캐릭터로 만들어 주는 재미있는 서비스다. 난 피부색 싱크로율이 좋은데 재준이는 붕떠서 나왔다. 각도가 안 맞았는지 눈이 사시로 나왔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은 디씨의 이외수 겔러리의 공식짤방이다. 느낄 수 있는가? 이 강렬한 포쓰. 이전에도 언급했지만 역시 이외수 선생님은 폐인계의 지존임이 확실하다. 강호동의 무릅팍 도사에서 출연하셔서 폐인의 진면목을 보이셨고, 오늘 우연히 본 포스팅에서 또한 최고라는 것을 느꼈다.

아래는 이외수 겔러리에서 직접 캡쳐 한 포스 넘치는 답변이다.
 

18세 이상만..




몇일전 네이버 맥북을 쓰는 사람들 까페의 회원 사진첩에 다소 듬직하게(?) 보이는 초등학교 6학년 어린이의 사진이 올라 왔다. 그 귀여운 얼굴도 올리고 싶지만 아무리 웹상에 공개된 사진이라도 본인의 허락없이 특히 아직 어린아이라서 올리지는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른 어른 회원들의 '동안'이라는 장난기 있는 리플에 '어린이에요'라고 진지한 답변을 한다. '!!!' 수를 보니 많이 억울한가 보다.

흐흐... 중년의 아저씨로 이런 표현은 변태로 몰릴까봐 쓰지는 않지만...

'꺅! 귀여워'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