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심은 집으로 가서 오늘 날씨에 어울리는 얼큰한 김치수제비를 먹었다. 오는길에 커피볶는집에서 커피 한잔 사들고 들어와서 마시고 있다. 비가오면 생각나는 수제비와 커피는 해결이 되었고 저녁때 한잔이 어떻게 해결이될지 모르겠다.

티스토리 툴바